기사최종편집일 2022-12-08 04:13
연예

조혜련, '골때녀' 팀과 우루과이전 관람 "애국가 부르는데 눈물이…"

기사입력 2022.11.25 10:10 / 기사수정 2022.11.25 10:1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개그우먼 조혜련이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과 우루과이의 경기를 직접 관람한 소감을 전했다.

25일 조혜련은 "우리 선수들 오늘 너무 너무 잘 싸웠어요. 애국가 부르는데 눈물이. 외국 나오니 더 간절하네요. 대한민국 사랑합니다. 남은 경기도 잘싸워주시고 우리 끝까지 응원해요! #대한민국 대 우루과이 경기전 #SBS #골때리는그녀들 #16강 가즈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출연 중인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 함께 하고 있는 이현이, 전미라, 윤태진 등과 함께 카메라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있는 조혜련의 모습이 담겨 있다.



조혜련은 지난 24일 오후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우루과이의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현장을 직접 찾아 한국 국가대표팀을 향한 뜨거운 응원을 보냈다.

앞서 카타르로 출국하면서 설레는 마음을 전했던 조혜련은 "전미라, 이현이, 윤태진, 조해태(조혜련)가 '골때녀' 선수들의 응원을 모아서 카타르에 왔어요. 그리고 SBS '골때녀' 제작진들도 열심히 만들 것이에요"라고 덧붙이며 추후 방송에서 그려질 월드컵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도 높였다.

사진 = 조혜련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