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8 11:27
스포츠

'여자의 변신은 무죄' 필드 밖 선수들의 화려한 드레스! [김한준의 현장 포착]

기사입력 2022.11.21 20:30

KLPGA

(엑스포츠뉴스 삼성동, 김한준 기자) 필드룩을 벗은 선수들의 모습은 매우 화려했다.

21일 오후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2022 KLPGA 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선수들은 올 시즌 선보인 필드룩 대신 아름다운 드레스를 입고 180도 색다른 모습을 선보였다.

대상 최저타수상 주인공인 김수지를 비롯하여 박민지, 이예원, 조아연, 한진선, 지한솔, 이가영, 송가은, 유효주 등 많은 선수들은 눈부신 드레스를 입고 여배우 못지 않은 화려함을 선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27개 대회에서 2승을 포함해 톱10에 17차례를 진입한 김수지가 영예의 대상을 차지하였고, 다승왕 및 상금왕은 박민지가, 신인왕은 이예원이 차지했다.

임진희

성유진

지한솔

황정미

이가영

이예원

조아연

김수지



김한준 기자 kowel@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