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1-29 03:24
연예

'윤승열♥' 김영희, 잠든 딸 옆에서 백색소음 "엄마 입냄새 날까봐"

기사입력 2022.10.01 07:00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김영희가 육아로 고군분투 중인 일상을 공개했다. 

김영희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백색소음의 향연. 엄마 입냄새 날까봐 입으론 쉬쉬 못하고 틀어드림~~ 그나저나 너를 재우려다 내가 잠들것 같구나. 새벽에 수유때 깨면 쉬쉬~소리 너무 무섭다.. 오늘밤에 아빠 온다~~~ 주말에 함께 육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사진과 영상 속에는 잠이 든 힐튼이를 옆에서 노트북으로 백색소음과 흑동고래 소리를 틀어주는 김영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리얼한 육아 일상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1983년 생인 김영희는 지난해 1월 10살 연하의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 결혼했다. 8일 첫 딸을 품에 안았다.

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