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1 05:40
연예

김구라, '이혼' 전 부인 17억 빚 언급 "그렇게 갚아줬는데 뭘" (라스)[전일야화]

기사입력 2022.09.29 06:50 / 기사수정 2022.09.29 09:54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라디오스타'에서 정겨운이 '돌싱글즈' MC로 함께 출연하고 있는 이혜영의 쿨한 이혼 발언을 언급한 가운데, 김구라도 전처와의 이혼 당시 빚을 갚아준 사연을 다시 얘기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투머치 그 잡채' 특집으로 꾸며져 하희라, 임호, 김영철, 정겨운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라스' MC들은 '돌싱글즈' MC로 출연하는 정겨운에게 어려움이 없었는지 궁금해했다. 이에 정겨운은 "항상 말조심을 하게 된다. 저는 악플도 워낙 많았다보니, 그런 부분이 무서웠다"고 했다. 

이어 "그런데 아내가 용기를 줘서 하게 됐다. (이)혜영이 누나도 함께 MC로 출연을 하는데, 되게 쿨하다. 혜영이 누나는 앞뒤를 안가리고 (이혼에 대해) 이야기를 한다. 저한테 '너는 소송이야 협의야?' 이런 것을 물어보더라"면서 웃었다. 

이에 같은 질문이 김구라에게 날아갔고, 김구라는 "합의다. 그렇게 (빚을) 갚아줬는데 뭘"이라면서 거침없이 답해 웃음을 줬다. 

또 정겨운은 "'돌싱글즈'에 출연하시는 분들이 굳이 안해도 되는 다른 이성의 얘기를 한다거나, 이름을 다르게 부른다거나 하는 등 저랑 같은 실수를 하더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정겨운은 "제가 그랬었다. 아내 이름이 우림인데 아름이라고 부른 적이 있다. 아내가 그 때 화가 나서 집에 갔었다"고 웃으며 "그런 부분에서 보면서 공감이 많이 되더라"고 덧붙였다. 

정겨운은 "'돌싱글즈' 시즌1,2를 다시 보니까 제가 너무 진지하고 말도 느리더라. 그러니까 통편집이 많이 됐다. 그래서 시즌3에서는 완전 내려놓고 편하게 했고, 좀 자연스러워졌다. 그러면서 시청자분들의 호평도 생겼다"고 뿌듯해했다. 



그리고 이날 하희라는 최수종과 '투머치 결혼식'을 했음을 회상했다. 하희라는 "제가 25세에 결혼했다. 또래 배우 중 가장 빨리 결혼했다. 그때는 비공식 결혼식이 없었다. 기자분들이 결혼식장을 가득 채웠었다. 동네 주민분들까지 구경을 오셨었다"고 지금은 상상할 수 없는 결혼식 풍경을 전했다.

또 하희라는 '이벤트 장인' 최수종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하희라는 "결혼 30주년을 앞도 있다. 아마도 이벤트를 준비 중인 것 같다. 최수종 씨는 이벤트 준비하는 것을 즐긴다. 그런데 저는 이벤트 보다는 소소한게 좋다"고 했다. 

하희라는 "그런데 저를 위해 이벤트를 준비해 주는 것은 너무 고맙다. '이벤트를 준비한다고 얼마나 힘들었을까'라는 생각에 눈물이 날 때도 있다. 그런데 리액션을 오버할 때도 있다"면서 웃었다. 

사진=MBC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