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21:15
게임

'워킹데드: 올스타즈', 글로벌 출시 후 높은 평점으로 국내 인기도 빠르게↑

기사입력 2022.09.13 09:40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워킹데드: 올스타즈'가 전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13일 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는 '워킹데드: 올스타즈'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이후 국내 인기도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고 밝혔다.

'워킹데드: 올스타즈'의 평점은 국내 기준으로 구글 플레이 4.4점, 애플 앱스토어 4.8점으로 높은 점수를 유지하고 있다. 글로벌 각 국의 애플 앱스토어 기준으로는 미국, 대만, 프랑스 등 주요 시장에서 4.7~4.9점 사이의 분포를 보이며 유저들의 높은 만족도를 입증했다. 양적인 측면에서도 성장세가 뚜렷하다. 이 게임의 운용 서버는 글로벌 출시 전 8개에서 현재 24개로 3배 많아졌으며, 같은 기간 동안 전체 매출은 10배 이상 증가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 게임의 인기 이유로는 ‘워킹데드’ 코믹스 IP의 세계관을 깊이 있게 이해하고 재해석해 콘텐츠로 연결했다는 점이 꼽힌다. 특히 원작자 ‘로버트 커크만’과의 협업으로 원작을 세밀하게 고증했으며, 스토리를 풍부하게 담고 있다. 원작에서 운명을 달리했거나 생사를 알 수 없게 된 캐릭터들도 게임에서 육성시킬 수 있고, 게임에서만 등장하는 특색있는 캐릭터도 수집하고 활용할 수 있다는 것도 이 게임만의 재미요소다.

‘워킹데드: 올스타즈’는 컴투스홀딩스와 펀플로(대표 손경현)가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춘 수집형 RPG로, 지난달 31일 170여 개국에 출시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 게임은 ‘워킹데드’ 오리지널 코믹스의 포스트 아포칼립스 분위기를 생동감 넘치는 그래픽으로 구현했다. 원작자도 극찬한 아트, 다채로운 게임 콘텐츠, 원숙한 운영으로 워킹데드 IP를 처음 접하는 유저들도 게임에 쉽게 빠져들 수 있다.

사진=컴투스홀딩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