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1 19:44
스포츠

김연경 빠진 흥국생명, 결승행 실패…도로공사-GS칼텍스 결승 맞대결

기사입력 2022.08.19 23:40 / 기사수정 2022.08.19 23:44



(엑스포츠뉴스 박윤서 기자) 김연경이 결장한 흥국생명은 결승 무대를 밟지 못하게 되었다.

흥국생명은 19일 전남 순천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준결승에서 한국도로공사에 세트 스코어 0-3(17-25 19-25 22-25) 완패를 당했다.

이날 흥국생명은 권순찬 감독이 코로나19 확진으로 자리를 지키지 못했고, 지난 조별예선 2경기에 출전했던 김연경을 포함해 김미연, 김해란이 이날 경기에 출전하지 않았다.

주축 선수들이 빠진 흥국생명은 박현주가 18점, 김다은이 13득점을 올렸지만 단 한 세트도 따내지 못한 채 셧아웃 패배를 받아들여야 했다. 반면 주전 선수들을 고르게 기용한 한국도로공사는 이예림(16점)과 김세인(14점)이 30점을 합작하며 손쉬운 승리를 따냈다.



결승 티켓을 거머쥔 또 다른 주인공은 GS칼텍스다. GS칼텍스는 같은 장소에서 열린 여자부 준결승에서 현대건설을 세트 스코어 3-1(25-14 25-20 21-25 27-25)로 제압하며 우승 트로피에 성큼 다가섰다.

GS칼텍스는 문지윤이 양 팀 통틀어 최다 득점인 22점을 폭발했고 유서연이 18점, 권민지가 17점을 기록하며 힘을 보탰다. '디펜딩챔피언' 현대건설은 황연주가 19점, 정시영이 12점으로 분전을 펼쳤지만 결국 패배를 당하며 컵대회 2연패가 무산됐다.

한국도로공사와 GS칼텍스의 여자부 결승은 오는 20일 오후 1시 30분에 열린다. 지난 2017년 이후 5년 만에 컵대회 결승에 오른 한국도로공사는 11년 만에 우승을 노린다. GS칼텍스는 2년 만에 통산 5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사진=KOVO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