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7 20:22
연예

'세무사♥' 이지혜, 미국 다녀온 후 SNS 뜸한 이유 "항생제를…"

기사입력 2022.08.16 20:14 / 기사수정 2022.08.16 20:1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수 이지혜가 둘째 딸에 대한 애정을 내비쳤다.

16일 이지혜는 인스타그램에 "감기가 심해져서 항생제를 먹이기 시작했다. 잠을 푹 못 잘 정도로 숨쉬기도 힘들었을텐데 자다 일어나면 날 보고 씨익 웃는다. 이런 맛에 키우지"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이지혜는 "둘째는 사랑이라던데 진심 푹 빠져버렸다. 라디오를 관두고 개인 시간이 좀 많아졌는데 대부분의 시간을 육아를 하고 있는 걸 보면 나름 육아랑 잘 맞는 듯. 첫째 때는 겁이 나서 못 했었고 둘째는 나름의 노하우(?)가 생겨서 웬만한 일에 겁먹지 않으니까 ㅋㅋ"라고 덧붙였다.



이어 "미국 다녀온 후 녹화 이외의 모든 시간은 육아 중이란 소식을 전하며 인스타 업뎃이 안 될 때는 아기가 열이 나거나 아프거나 잠을 못 잤거나 멘탈이 털렸거나 ㅋㅋㅋㅋㅋㅋ그래서 요즘 뜸하다는 이야기를 전합니다 ㅋㅋㅋㅋㅋㅋ"라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 속 이지혜는 딸 엘리와 셀카를 촬영하고 있다. 엘리의 귀여운 모습이 눈에 띈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두 딸 태리, 엘리를 두고 있다,

사진= 이지혜 인스타그램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