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29 15:01
연예

'낭만닥터' 측, 임채무 출연료 0원 논란 해명 "의료봉사 꿈 이뤄"

기사입력 2022.06.24 13:54 / 기사수정 2022.06.24 15:02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낭만닥터’ 측이 임채무의 출연료 논란에 입을 열었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ENA ‘임채무의 낭만닥터’(이하 '낭만닥터')의 현장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 속에는 새롭게 합류한 오승아가 이문식과 함께 서산의 한 경로당을 방문한 현장이 담겨 있다. 노래방 기계 앞에 즐겁게 모여있는 어르신들의 모습이 눈에 띈다.  

특히 노래에 심취한 듯 고개를 꺾은 채 노래를 열창 중인 한 어르신과 그에 놀라하는 오승아와 이문식의 표정이 압권이다. 바닥에 앉아 어르신의 노래를 감상하고 있는 이들도 활짝 웃으며 박수를 치고 있다.  

오승아는 ‘임채무의 낭만닥터’ 합류 후 첫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럽게 어르신들 속에 어우러진 모습이다. 톡톡 튀는 성격과 친근한 매력을 자랑하는 오승아가 과연 어떤 활약을 보였을 지 기대가 모인다.  

이 날 ‘임채무의 낭만닥터’ 제작사 측은 "'임채무 출연료 0원'이라는 기사 제목으로 여러가지 오해와 혼란이 있었다"며 "임채무 배우는 배우생활 초기부터 어르신들을 위한 의료봉사를 꿈꿔왔다. 드디어 그 꿈을 이루며 늘 봉사하는 마음으로 어르신들과 함께하고 있다. 잡음에 휘말려 방송의 본질을 흐리는 일 없이 의료봉사를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하고 배려하는 마음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사진 = 스타휴엔터테인먼트 제공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