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3 00:08
연예

'구필수는 없다' 김동준 "즐거웠던 현장, 너무 행복했다" 종영 소감

기사입력 2022.06.22 15:25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배우 김동준이 '구필수는 없다' 종영 소감을 밝혔다.

김동준은 ENA 드라마 '구필수는 없다'에서 구필수(곽도원 분)의 처남 남성태 역을 맡아 구필수와 특급 케미를 보여주며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김동준은 22일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진심으로 너무 존경하고 좋아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해서 영광이었다. 수많은 배우분들과 현장에서 함께 웃고 함께 고민하고 연기할 수 있다는 자체가 너무 행복했다. 특히 현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와 소중한 인연이 되게 해 준 작품이라 더욱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고 소회를 전했다.

이어 “‘즐겁게 웃으며 연기할 수 있게 현장을 만들어 준 모든 관계자 여러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구필수 없다'를 사랑해 주시고 시청해 주신 시청자분들에게도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마지막까지 본방사수 해달라”며 애정 넘치는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처럼 ‘구필수는 없다’를 통해 현실감 넘치는 연기와 톡톡 튀는 존재감을 보여준 김동준이 다음 작품에서는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구필수는 없다’ 15회는 22일오후 9시에 방송된다.

사진 =  KT스튜디오지니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