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7 23:52
스포츠

한국가스공사, 두경민 보상으로 선수 아닌 현금 8억원 선택

기사입력 2022.05.31 14:23


(엑스포츠뉴스 박윤서 기자) 대구 한국가스공사가 두경민의 보상으로 선수가 아닌 현금을 택했다.

2022 KBL 자유계약선수 보상 지명권 행사와 관련해 한국가스공사는 두경민의 원주 DB 이적에 대한 현금 보상을 선택했다. DB는 두경민의 2021-2022시즌 보수 4억원의 200%인 8억원을 대구 한국가스공사에 보상하게 된다.

두경민은 지난 23일 DB와 계약기간 4년, 보수 5억원 계약을 체결하며 친정팀에 복귀했다. DB는 두경민을 영입하며 전주 KCC로 이적한 허웅의 빈자리를 메우게 되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