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20:52
연예

"저 아니에요"…뷔·제니 열애설에 불똥 튄 모델, 결국 해명까지

기사입력 2022.05.27 16:11 / 기사수정 2022.05.27 16:11

김노을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와 블랙핑크 제니에 대한 열애설이 제기된 가운데, 제주도 사진 속 주인공이라는 오해를 받은 모델 A씨가 선을 그었다.

A씨는 27일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영어로 "트위터에 퍼지고 있는 사진 속 남성은 내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러니까 더 이상 나에게 메시지를 보내지 않아도 된다"며 거듭 사진 속 인물이 자신이 아님을 강조했다.

A씨가 이 같은 해명을 내놓은 이유는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산된 뷔, 제니의 데이트 사진 때문이다. 뷔와 제니는 제주도에서 데이트를 즐겼다는 의혹에 휩싸인 상황.

A씨는 뷔와 비슷한 차림새, 헤어스타일 등을 근거로 사진 속 인물로 지목되자 직접 입을 연 것으로 보인다.

한편 뷔 소속사 빅히트 뮤직과 제니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열애설 관련 입장을 내놓지 않고 묵묵부답으로 일관 중이다. 뷔와 제니 역시 자신들을 둘러싼 열애설에 대한 언급 없이 각자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뷔, 제니, A씨 인스타그램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