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2 02: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정의제, HB엔터와 전속계약…주상욱·안재현과 한솥밥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11.19 13:09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배우 정의제가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9일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다채로운 매력과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지닌 정의제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그가 계속해서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의제는 2018년 웹드라마 ‘세상 잘 사는 지은씨’로 데뷔, 드라마 ‘복수해라’ ,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뮤지컬 ‘너에게 빛의 속도로 간다’, ‘랭보’ , ‘여명의 눈동자’ 등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통해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져왔다.

최근 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에 출연을 확정 지은 정의제는 의문의 살인 사건을 수사하는 강력팀 막내 형사 ‘진해수’ 역을 맡아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장르를 불문하고 다양한 영역에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정의제가 HB엔터테인먼트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발휘하게 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정의제가 전속계약을 체결한 HB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주상욱, 안재현, 조병규, 차예련, 윤종화, 이이경, 김재영, 김지은, 최민, 임현태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HB엔터테인먼트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