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7 00:47
연예

김경아 "♥권재관과 결혼, 신봉선 말 듣고 했다" (복면가왕) [종합]

기사입력 2021.11.14 18:51 / 기사수정 2021.11.14 18:5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개그우먼 김경아가 남편이자 개그맨 권재관과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할부 없는 화끈한 가창력 일시불'과 '제가 진다고요? 개뿔 말도 안 되는 소리 개불'이 1라운드 대결을 펼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경아는 '제가 진다고요? 개뿔 말도 안 되는 소리 개불'로 무대에 올랐고, '할부 없는 화끈한 가창력 일시불'과 1라운드 듀엣곡 대결에서 S.E.S.의 '러브(Love)'를 열창했다.

김경아는 맑은 음색으로 밝은 에너지를 발산했지만 1라운드에서 탈락해 정체를 공개했다. 신봉선은 "춤을 생각보다 되게 잘 춘다"라며 감탄했다. 앞서 김경아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화제를 모은 '헤이 마마' 안무를 선보인 바 있다.

김경아는 "옷이 이래가지고 커버가 많이 됐나 보다. 너무 신났다"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신봉선은 "경아 씨가 워낙 끼가 많고 흥이 많아서 무대에서 굉장히 즐기는 스타일이다"라며 덧붙였다.



김성주는 "'스우파'에 나온 춤은 어떻게 연마하신 거냐"라며 물었고, 김경아는 "노래로는 안 되는 걸 너무 알고 있으니까 행여나 제작진분들에게 폐가 안 되려고 느린 배속으로 계속 연습했다"라며 털어놨다.

김성주는 "더원 씨가 진지하게 이야기하는 거 보셨냐. 심각한 표정으로 '아이키 맞습니다'라고 했다"라며 귀띔했고, 김경아는 "오늘 됐다"라며 맞장구쳤다.

또 김성주는 "권재관 씨하고 결혼할 수 있었던 이유가 '신봉선이 옆에서 바람 넣어서'라고 한다"라며 궁금해했고, 신봉선은 "윤형빈과 정경미 부부는 오작교 역할을 확실하게 한 걸로 알고 있다. 그쪽도 그렇냐"라며 의아해했다.

김경아는 "한동안 흉흉한 소문이 돌았다. 권재관이 김경아를 좋아한다. 너무 소문이 을씨년스럽다고 차단을 했는데 정경미 씨, 신봉선 씨가 제 한 기수 선배님이다. 그 선배님들이 '재관 오빠 같은 사람 없다. 잡아야 한다'라고 했다. 어른들 말 들어야지 싶어서 결혼했다"라며 밝혔다.

신봉선은 "(김경아는) 굉장히 성실하고 숨은 일꾼에다가 이 친구가 가지고 있는 내공이 있다. 재관 오빠는 사람이 너무 좋다"라며 칭찬했고, 김경아는 "안 좋더라"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성주는 "후회하시는 건 아니지 않냐"라며 물었고, 김경아는 "잘 살고 있다. 애가 있는데 잘 키워야지"라며 못박았다.

김성주는 "지금 현재 두 아이의 엄마이자 개그우먼으로 활동하고 계시는데 앞으로 어떤 계획 있으신지 궁금하다"라며 질문했다.

김경아는 "'투맘쇼'라는 공연으로 엄마들을 많이 찾아뵙고 있다. 코로나 시국에 모두가 힘들지만 엄마들이 정말 힘들다. 그 엄마들 찾아가서 힐링과 웃음을 많이 드리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라며 전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