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꿈꿔온 그대여"…라포엠, 희망을 담은 '오아시스' [쥬크박스]

기사입력 2021.09.15 15:57 / 기사수정 2021.09.15 16:26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그룹 라포엠(LA POEM)이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새 싱글 '스페란자(Speranza)'로 돌아왔다. 

라포엠(박기훈, 유채훈, 정민성, 최성훈)은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더블 싱글 트릴로지(Trilogy) 프로젝트 두 번째 '스페란자'를 발표했다. 

이번 싱글 '스페란자'에는 더블 타이틀곡인 '오아시스(OASIS)'와 '사랑의 노래'가 수록됐다. 라포엠은 '오아시스'와 '사랑의 노래'를 통해 답답함에 지친 리스너들을 위한 희망의 노래를 담았다. 

'오아시스'와 '사랑의 노래' 모두 잔잔함 속에 웅장함을 품은 발라드 장르의 곡이다. 드라마틱한 전개와 팝 음악의 편안함이 기본으로 담긴 팝 크로스오버 스타일이다. 라포엠 특유의 서정적이면서 네 사람의 하모니가 돋보이는 곡들로, 팬들은 물론 일반 리스너들 모두 감동을 느낄 수 있다. 

메인 타이틀곡인 '오아시스'는 환희의 순간이 눈에 그려지는 서사적인 전개가 돋보이는 곡이다. "꿈에 그리듯 간절했던 오아시스여" "가슴 터지게 기다려온 이 순간" "꿈꿔온 그대여" 등 희망을 담은 노랫말이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더불어 브라운아이드소울 영준이 작사에 참여한 '사랑의 노래'는 담백하고 깔끔한 스타일의 곡으로, 멤버들의 순수한 매력이 담겨 따스함을 안긴다. 

함께 공개된 '오아시스' 뮤직비디오에는 라포엠 멤버들이 출연해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쳤다. 서로 다른 각자의 공간 속에서 오아시스를 향해 갈 수 있다는 희망을 노래하는 모습이 보는 이들에게도 긍정적인 에너지로 작용한다. 

한편 라포엠은 JTBC '팬텀싱어3' 우승을 차지한 크로스오버 그룹이다. 테너 유채훈, 박기훈과 카운트 테너 최성훈 여기에 바리톤 정민성까지 모두 성악 전공자로 구성되어 '성악 어벤져스'라고 불리고 있다. 이들은 지난해 12월 미니 앨범 발매 후 전국투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으며 라포엠만의 다채로운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라포엠 '오아시스' 뮤직비디오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