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01:29
스포츠

신세계 이마트, SK 와이번스 인수 "협의 진행 중"

기사입력 2021.01.25 17:43 / 기사수정 2021.01.25 17:57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인천SK'라는 응원이 사라지게 될까. 신세계 이마트의 SK 와이번스 인수가 유력하다.

25일 한 매체는 25일 'SK 와이번스 야구단이 신세계 이마트에 팔린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재계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이르면 26일 SK와 신세계 이마트 간 야구단 매각과 관련한 양해각서(MOU)가 체결될 것"이라고 전했다. 보도 후 이마트 측 관계자는 관련 내용에 대해 "협의 중에 있다"며 SK 와이번스 인수설을 부인하지 않았다. 

SK 와이번스 야구단 내에서는 이런 움직임을 전혀 몰랐던 것으로 전해진다. SK는 지난 시즌 정규시즌을 9위로 마친 뒤 사장과 단장을 교체했고, 김원형 신임 감독을 선임한 뒤 FA로 내야수 최주환, 사인 앤 트레이드로 투수 김상수를 영입하며 새 바람을 일으켰다. 새 시즌을 벼르고 있는 SK 선수단은 당장 오는 2월 1일부터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스프링캠프를 시작한다.

SK는 2000년 인천 연고의 쌍방울을 인수해 재창단 했다. 2007년부터 2012년까지 6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진출했고, 2007년과 2008년, 2010년에는 우승을 차지하며 'SK 왕조'를 구축했다. 지난해 9위로 주춤했으나 정규시즌 2위로 '업셋 우승'을 달성한 2018년까지 네 차례 우승 기록을 남겼다.

갑작스러운 신세계의 인수 소식에 팬들은 물론 야구계에도 충격이 일고 있다. 평소 야구단 운영에 큰 관심을 갖고 있던 것으로 알려진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창구로 야구단 인수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KBO리그에 새로운 변화가 몰아치고 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