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5 17:05
연예

현빈, 코로나19 사태에 2억원 기부…소속사도 모르게 선행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3.03 14:34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현빈이 코로나19 사태에 2억 원을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엑스포츠뉴스에 "현빈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억 원을 기부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기부처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기부는 소속사도 모르게 진행됐다. 관계자는 "기부에 대해서는 조용히 진행하고 싶어 한다"며 "이번에도 소속사는 기부 후에 뒤늦게 알게 됐다"고 전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해서 증가함에 따라 스타들의 따뜻한 선행이 이어지고 있다. 현빈 역시 남몰래 2억 원을 기부하며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전했다.

한편 현빈은 최근 막을 내린 tvN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큰 사랑을 받았다. 영화 '교섭' 촬영을 앞두고 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크랭크인 일정을 조율 중인 상황이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