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29 09: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나 혼자 산다' 전현무, 제모 결심 계기 "'무한도전' 굴욕사진 충격"

기사입력 2015.05.23 00:21 / 기사수정 2015.05.23 00:22



▲ 나 혼자 산다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방송인 전현무가 제모 시술을 받았다.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소울메이트'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황석정이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친구의 도움으로 변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현무는 왁싱 제모를 받으러 갔다. 전현무는 상담을 하던 중 "제일 충격받았던 게 '무한도전'을 할 때 거기 (식스맨 후보로) 나온 사람들의 굴욕 사진을 보여주지 않냐"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현무는 "제 굴욕사진으로 제 누드를 보여주더라"라며 속상해했다. 최근 '무한도전'의 '식스맨 특집'에서는 식스맨 후보에 오른 전현무의 가슴털이 돋보이는 상반신 누드 사진을 공개한 것.
 
이때 상담을 하던 직원은 웃음을 터트렸고, 전현무는 "보셨냐. 흉하냐"라고 물었다. 이에 직원은 "개인적으로 가슴은 꼭 하셨으면 좋겠다. 유두 주변만 하시는 건 어떠냐"라며 추천했다.
 
이후 전현무는 다리와 가슴 등 여러 신체 부위를 시술받았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사진 = '나 혼자 산다' 전현무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