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2 00: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완벽한 아내' 고소영, 조여정·남기애 관계 알았다 '충격'

기사입력 2017.03.28 22:11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완벽한 아내' 고소영이 남기애와 조여정 관계를 알았다.

28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0회에서는 3층 방을 보려는 심재복(고소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심재복과 김원재(정수영)는 이은희(조여정)에게 "이상한 거 있는지 열어봐라"며 방을 열라고 말했다.

이에 이은희는 "싫다. 싫다는데 왜 이러냐"며 눈물을 흘렸고, 심재복은 "그만하겠다. 대신 체리에게 왜 그런 건지 설명해달라"고 요구했다.

그때 최덕분(남기애)이 등장, "이거 열면 돼?"라고 히스테리를 부르며 사람들을 방으로 집어넣었다. 방엔 구정희(윤상현)에 관련된 건 없었고, 이은희는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최덕분은 "몰상식한 것들"이라며 심재복을 때리려하며 "니들이야말로 왜 이래. 내 딸한테 왜 이래"라며 소리질렀다. 엄마라는 말에 이은희는 "그만해"라고 막아섰지만, 이미 모두가 들은 후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