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6 12: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놀면 뭐하니' 정재형, 유희열에 취업 사기? "프로듀서 면접인 줄"

기사입력 2020.08.29 19:1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작곡가 정재형이 환불 원정대 매니저 채용 면접에 참가했다.

29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이 환불 원정대 매니저 채용 면접을 진행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재헉은 환불 원정대 매니저를 채용하기 위해 정재형과 면접을 진행했다. 그러나 정재형은 유희열에게 프로듀서 면접이라고 들었다며 당황스러운 기색을 드러냈다. 

정재형은 곧바로 유희열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없는 번호라는 안내 음성이 나와 웃음을 자아냈다.

또 유재석은 "매니저 논산훈련소라는 건 뭐냐"라며 물었고, 정재형은 "(나한테) 초보 매니저를 붙여준다. 그 중에 성공한 친구들이 아이유 소속사 대표를 하고 있다. 그래서 사관학교라고 한다"라며 설명했다.

특히 정재형은 "걸그룹, 여자 그룹 있을 때 가장 힘든 게 뭐냐. 센터 정했냐. 센터도 있어야 되고 각자 능력이 뭔지 알아야 한다. 월평 같은 거 했냐"라며 궁금해했다.
 
유재석은 "누군가를 평가하고 그런 거 딱 싫어한다"라며 선을 그었고, 정재형은 "지금 나 평가하고 있지 않냐. 눈빛으로 평가하고 있다"라며 돌직구를 날렸다.

유재석은 "내 눈빛에 뭐라고 적혀 있는지 읽었냐. '이 양반은 안 되겠는데'라고 했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뿐만 아니라 정재형은 곡은 안 필요하냐고 질문했고, 유재석은 "안 써도 된다"라며 거부했다. 이에 정재형은 "매력적이다. 작곡가가 갈구하게 만들고"라며 욕망을 불태웠다.

정재형은 월급 160만 원을 요구했고, "저 운전 못 한다. 픽업 못 한다. 원하시면 운전 면허 따겠다"라며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