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21: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 류선영 "얄미운 모습? 오해다"

기사입력 2018.05.02 22:52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배우 류선영이 '나의 아저씨'의 얄미운 모습에 대해 해명했다. 

2일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결방으로 인해 방송된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에서는 송과장(서현우 분)과 김대리(채동현)의 사무실 셀캠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정채령 역을 맡고 있는 류선영에게 "요즘 욕을 많이 먹고 있다"고 말을 걸었고, 류선영은 웃으며 "오해다"고 답했다.

한편 '나의 아저씨'는 비축해둔 촬영분이 없는 탓에 2일, 3일 결방을 결정했다. 마지막까지 단 4회만 남겨두고 있으며, 오는 9일 13회가 방송된다.

savnanah14@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