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3 00: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스물' 김우빈·이준호·강하늘 촬영 비화 공개 '폭소'

기사입력 2015.03.12 09:17



[엑스포츠뉴스=박소현 기자] 배우 김우빈, 이준호, 강하늘이 직접 영화 '스물'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2일 '스물'측은 촬영 현장 사진과 함께 배우들이 전하는 비화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치호역을 맡은 김우빈은 "매일매일이 에피소드의 연속"이라며 "셋이 합을 맞추는 장면이 유독 많았고 세 사람이 함께 있을때 정말 행복하고 재미있었다. 혼자 촬영하는 장면이 수월할 수도 있지만 오히려 힘이 나지 않고 즐거움이 덜 했다"며 남달랐던 호흡과 웃음 가득했던 촬영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그는 "웃느라 NG가 많이 났다. 사실 시나리오가 재미있어서 연기하면서 웃음을 참는게 가장 힘들었다"고 덧붙였다. 김우빈은 이번 영화에서 여자에 살고 여자에 죽는 잉여백수로 변신해 처음으로 본격적인 코미디에 도전한다. 

이준호는 "말이 되지 않는 시시콜콜한 농담에 서로 웃음이 터졌다"며 "또래 배우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었던 건 행운"이라고 밝혔다. 그는 "특히 마지막 중국집 장면에서는 우리들의 호흡이 폭발했다 .본의 아니게 육탄전을 벌이면서 펼치는 코믹 연기를 주목해달라"고 설명했다.

강하늘은 "무엇 하나 빠뜨릴 수 없을 정도로 언제나 재미있었다"며 "지방 촬영 중 뒤풀이 후 모두가 잠들었을때 술기운데 '스물'팀 사랑한다고 고래고래 소리를 질렀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김우빈, 이준호라는 좋은 친구를 얻었다. 끝까지 함께 하고 싶은 고마운 녀석들, 형제가 생긴 느낌"이라고 배우들과의 끈끈한 우정을 드러냈다.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유쾌한 코미디 '스물'은 오는 25일 개봉한다.

박소현 기자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스물ⓒNEW]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