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8 13: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대종상' 부문별 후보 확정…'변호인' 11개 부문 노미네이트

기사입력 2014.11.11 12:23



[엑스포츠뉴스=정희서 기자]  제51회 대종상영화제의 후보자(작)이 밝혀졌다.

오는  2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는 제51회 대종상영화제의 후보자(작)들이 선정됐다. 대종상영화제 후보작(자)들은 영화관계자들과 네티즌 투표를 반영하여 작품성과 흥행성을 두루 갖춘 총 21편의 작품으로 이루어졌다.

영화 '변호인'이 최우수작품상, 남우주연상, 시나리오상, 신인감독상 등 총 11개 부문에서 후보에 올랐으며, 영화 '명량'은 최우수작품상, 남우주연상, 감독상, 기술상 등 총 9개 부문에서 10 후보자(작)를 배출했다.

또한 영화 '끝까지 간다'와 '해적:바다로 간 산적'은 7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고,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는 6개 부문에, 영화 '제보자'와 '해무'는 각각 5개 부문 후보에 선정되었다.

영화 '소원'과 '신의 한 수', '역린'은 4개 부문에, 영화 '수상한 그녀', '인간중독', '좋은 친구들', '타짜-신의 손', '한공주'는 3개 부문 후보에 올랐으며 영화 '도희야'는 2개 부문, '마담 뺑덕''우아한 거짓말', '족구왕', '집으로 가는 길',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는 각각 1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지난 한 해 한국영화를 사랑하는 수많은 관객들의 사랑과 호평을 받은 후보작과 후보자 중 최고의 자리에 오를 수상작/수상자는 오는 11월 21일 KBS홀에서 열리는 제51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51회 대종상영화제의 경쟁부문 후보자(작)는 다음과 같다.

▲ 최우수작품상
끝까지 간다 / 명량 / 변호인 / 소원 / 제보자

▲ 감독상
강형철(타짜-신의 손) / 김성훈(끝까지 간다) / 김한민(명량) / 이준익(소원) / 임순례(제보자)

▲ 남우주연상
강동원(군도:민란의 시대) / 박해일(제보자) / 송강호(변호인) / 정우성(신의 한 수) / 최민식 (명량)

▲ 여우주연상
손예진(해적:바다로 간 산적) / 심은경(수상한 그녀) / 엄지원(소원) / 전도연(집으로 가는 길) / 천우희 (한공주)

▲ 남우조연상
곽도원(변호인) / 김인권 (신의 한 수) / 유해진(해적:바다로 간 산적) / 이경영(제보자) / 조진웅(끝까지 간다)

▲ 여우조연상
김영애(변호인) / 라미란(소원) / 윤지혜(군도:민란의 시대) / 조여정(인간중독) / 한예리(해무)

▲ 신인남우상
박유천(해무) / 안재홍(족구왕) / 여진구(화이:괴물을 삼킨 아이) / 임시완(변호인) / 최진혁 (신의 한수)

▲ 신인여우상
김새론(도희야) / 김향기(우아한 거짓말) / 이솜(마담 뺑덕) / 이하늬(타짜-신의 손) / 임지연(인간중독)

▲ 신인감독상
심성보(해무) / 양우석(변호인) / 이도윤(좋은 친구들) / 이수진(한공주) / 정주리(도희야)

▲ 촬영상
김영호(해적:바다로 간 산적) / 김태성(끝까지 간다) / 김태성(명량) / 이태윤(변호인) / 홍경표(해무)

▲ 조명상
김경석(끝까지 간다) / 김경석(명량) / 김창호(해무) / 오승철(변호인) / 황순욱(해적:바다로 간 산적)

▲ 편집상
김상범,김재범(변호인) / 김선민(제보자) / 김창주(끝까지 간다) / 신민경(신의 한 수) / 최민영(좋은친구들)

▲ 음악상
김준석(타짜-신의손) / 김태성(명량) / 모그(수상한 그녀) / 모그(역린) / 조영욱(군도:민란의 시대)

▲미술상
김지아(해적:바다로 간 산적) / 류성희(변호인) / 박일현(군도:민란의 시대) / 장춘섭(명량)/ 조화성(역린)

▲ 의상상
곽정애(인간중독) / 권유진(명량) / 권유진(해적:바다로 간 산적) / 정경희(역린) / 조상경(군도:민란의 시대)

▲ 기술상
강태균(CG, 명량) / 양길영(무술, 역린) / 윤대원(특수효과, 명량)/ 이승엽(음향, 해적:바다로 간 산적) / 이전형, 조용석(시각효과, 군도:민란의 시대)

▲ 시나리오상
김성훈(끝까지 간다) / 양우석,윤현호(변호인) / 이도윤(좋은 친구들) / 이수진(한공주) / 홍윤정, 신동익, 동희선(수상한 그녀)

정희서 기자 hee108@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