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19 23: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e스포츠

'괴물 신인 케리아 활약' 드래곤X, 라인전 터트리며 1경기 승리

기사입력 2020.02.13 20:32



드래곤X가 라인전부터 압도적인 모습으로 1경기를 승리했다.

13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1라운드 2주차 드래곤X 대 한화생명의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드래곤X는 '도란' 최현준, '표식' 홍장현, '쵸비' 정지훈, '데프트' 김혁규, '케리아' 류민석이 선발로 출전했다. 한화생명은 '큐베' 이성진, '하루' 강민승, '템트' 강명구, '비스타' 오효성, '리헨즈' 손시우가 등장했다.

1경기에서 드래곤X는 오른 올라프, 조이, 미스포춘, 파이크를 선택했다. 한화생명은 트린다미어, 리신, 카르마, 소라카, 쉔을 골랐다. 원딜 소라카에 탑 트린다미어를 택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초반부터 킬이 나왔다. 봇 라인에서 비스타와 리헨즈가 합심해 케리아을 잡으며 첫 킬을 가져갔다. 드래곤X의 반격도 이어졌다.

9분 드래곤X 봇 듀오는 표식과 함께 비스타, 리헨즈를 잡았다. 이 과정에서 케리아의 활약이 돋보였다. 드래곤X는 화염용까지 먹었다.

이득은 계속됐다. 케리아가 돌아다니며 한화생명 봇을 터트렸다. 킬 스코어는 4대 1. 이어 시야 장약을 위해 나온 리헨즈를 또 한 번 잡았다.

탑에서는 솔킬이 나왔다. 도란은 전령과 함께 탑을 밀던 큐베를 잡았다. 14분, 탑으로 올라온 데프트와 케리아는 비스타를 제압했다. 계속해서 킬이 나왔다. 

드래곤X는 한화생명 1차를 공략했으며 탑에 있던 데프트는 탑 2차까지 말었다. 기세는 이어졌다. 드래곤X는 전령으로 미드 2차를 밀며 한화생명 내각타워를 몰아붙였다. 여기에 세번째 용을 가져가며 드래곤 3스택을 쌓았다.

한화생명 미드 억제기까지 민 드래곤X. 대규모 한타가 열렸다. 드래곤X는 한화생명을 잡아먹으며 쌍둥이 타워까지 진격했다. 결국 넥서스를 깨며 경기를 가져갔다.
 
tvX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tvX 최지영 기자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