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6 08: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필로폰 투약' 정석원, 1심서 집행유예 "범행 깊이 반성"

기사입력 2018.10.11 16:55 / 기사수정 2018.10.11 17:00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정석원이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해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8부는 11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정석원에게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앞서 정석원은 지난 2월 호주의 한 클럽에서 친구들과 함께 필로폰 및 코카인을 투약한 혐의로 긴급체포됐다. 인천공항에서 체포된 정석원은 경찰에서 조사를 받은뒤 귀가조치됐다.

재판부는 정석원의 마약 투약 혐의를 해외여행 중 호기심으로 한 일회성 행위로 판단했다. 또 "범행을 깊이 반성하고 있고, 마약 관련 범죄 전력이 없는 점을 참작했다"라며 양형 이유를 밝혔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