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0:33
연예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 출생의 비밀로 힘들어하는 ♥지현우 위로 '애틋'

기사입력 2024.07.07 20:5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이 지현우를 걱정했다.

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 32회에서는 김지영(임수향 분)이 고필승(지현우)을 위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필승은 이순정(이주실)에게 서울 구경을 시켜주기로 했고, 김지영은 이순정을 말리다 끝내 동행하게 됐다.

김지영은 이순정이 행복해하는 것을 보고 감동했고, 고필승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고필승은 "나도 요새 기분이 좀 꿀꿀했는데 간만에 기분 전환도 되고 좋았어요"라며 밝혔다.



김지영은 고필승이 생모를 찾아 힘들어한다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 모른 척했고, "요즘 안 좋은 일이 있으셨나 봐요"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고필승은 "그냥 그런 일이 좀 있었어요"라며 털어놨고, 김지영은 "제가 어디서 들었는데요. 어떤 괴로움도 의미 없는 괴로움은 없고 사람은 그 아픔을 통해서 성장한다 그랬어요.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그런 유명한 말도 있잖아요? 어떤 일인지 모르겠지만 다 털어내고 힘내시길 바라요"라며 위로했다.

고필승은 "고마워요. 지영 씨가 그렇게 말해주니까 정말 힘이 나네요"라며 못박았고, 김지영은 "그렇다면 참말로 다행이고요"라며 미소 지었다.

사진 = K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