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02:26
연예

엑소, 완전체 앨범 무산? "계획 중 맞아…추가 논의 無"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4.06.11 11:57 / 기사수정 2024.06.11 11:57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SM엔터테인먼트가 그룹 엑소의 완전체 컴백 관련 입장을 전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11일 엑스포츠뉴스에 겨울 완전체 앨범 발매 등과 관련해 "계획중이었던 것 맞고 계획 변경에 대한 추가 논의는 아직 없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엑소가 겨울 즈음 완전체 앨범 발매를 계획했으나 첸백시와의 갈등이 이어지며 사실상 무산됐다고 보도했다. 

앞서 첸백시의 소속사 INB100은 지난 10일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SM엔터테인먼트가 첸백시와의 합의서의 전제가 된 협상 내용은 무시한 상태에서 INB100에 '아티스트 개인활동 매출의 10%'를 내놓으라고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SM은 "이 모든 사건의 본질은,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MC몽, 차가원 측의 부당한 유인(템퍼링)이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자 한다"며 "법인 매출의 10%를 당사가 지급받는 부분은 당사와 엑소 중국 멤버들과의 전속 계약 분쟁 시에 법원의 중재에 따라 실제로 실행되었던 기준이며, 이미 선례가 있는 합리적인 기준으로 적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