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2 03:07
연예

산다라박·이준, 열애설 해명…"천둥♥미미 청첩장 받다가 즉흥 동반 여행" (다라티비)

기사입력 2024.05.25 07:40



(엑스포츠뉴스 박세현 기자) 산다라박이 이준과의 열애설을 일축했다. 

24일 유튜브 채널 'DARA TV'에는 '[DARATOUR] 게스트와 함께라면 K-장녀 '가이드 다라'는 외롭지 않아 with. 천둥,미미,이준|다라투어 EP.5'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산다라박이 천둥, 미미, 이준과 함께 필리핀으로 다라투어를 떠났다. 

이날 산다라박은 "곧 부부가 될 예비 신랑, 신부 모십니다"라며 다라투어 두 번째 게스트 천둥, 미미를 소개했다. 

이어 "저는 홀로. 예비 부부는 같이. 엄청 스윗했다 내내. 난 또 비행기에서 혼자 앉아 가겠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비행기 안에는 배우 이준이 앉아 이들을 기다리고 있었다. 

산다라박은 이준을 보고 "아니 오고 싶어한다고 얘기는 들었는데..."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준은 "전 천둥이 그룹 형이다"라며 본인을 소개했다.

산다라박은 이준에게 "청첩장 주는데 다라투어 얘기했더니 '나도 갈게!' 이랬다고 하던데"라고 말했다. 

이에 이준은 "이틀 전에 청첩장을 주러 둥이랑 미미 씨가 집에 왔다. '언제 볼까?' 했더니 '제가 내일 모레 필리핀에 가서...'라고 하길래 왜 가냐고 물었더니 다라투어를 간다고 했다. 너무 좋겠다고 나도 가고 싶다고 했는데 '같이 가실래요?'라고 하더라"라며 동반여행의 전말을 밝혔다. 

이어 "누나가 그걸 적극 추진을 해주셨다고 하더라. 이게 되는 게 너무 웃기다"라고 말하며 신기해했다. 

산다라박은 "이게 바로 다라투어다. 즉흥적으로 그냥 가는 거다"라고 말했다. 

한편, 산다라박과 이준은 영상 공개에 앞서 필리핀 여행 목격담이 퍼지며 뜬금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하지만 이준이 천둥의 권유로 갑작스레 여행에 합류한 사실이 밝혀지면서 열애설을 일축했다. 

사진='DARA TV' 영상 캡처

박세현 기자 shinesh8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