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02:05
연예

박수홍 "박경림 子, 예비사위 '찜'…너무 잘 생겼어" (야홍식당)

기사입력 2024.05.17 20:30



(엑스포츠뉴스 박서영 기자) 방송인 박수홍이 박경림의 아들을 예비 사위로 찜했다. 

16일 유튜브 채널 '야홍식당 박수홍'에는 '박경림 비하인드'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박수홍은 "민준이 올라와 있어?"라고 물으며 제작진에 "(민준이가) 경림이 아들. 중학생인데 키가 180cm다. 너무 너무 잘생겼다"라며 박경림의 아들을 언급했다.  

박경림은 "이렇게 자꾸 얘기를 하셔서 제가 어딜 다닐 수가 없다"며 부끄러워 했다. 



그러나 박수홍은 "경림이가 이룩한 업적들이 여러가지가 있다. 하지만 사람이 이룰 수 있는 업적 중에 마치 자신의 소양을 닮은? 여러가지를 닮은 본인의 유전자를 내놨을 때 그게 세상에 여러가지 도움이 되어야 하지 않냐"며 "정말 잘 뺐다. 너무너무 예의 바르다"며 거듭 박경림의 아들을 칭찬했다.

박경림은 "아저씨(박수홍)가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본인 딸이랑 정략을 맺겠다고 해서. 일단 저도 부모님들이 좋으니까 저도 아저씨 딸이면 좋다고 했는데 어디 방송보니까 딴 집하고도 그랬더라. 정략을 무슨 애는 아직 태어나지도 않았는데"라며 웃었다.

이에 박수홍은 "경림아 나는 여러 명을 낳을거야. 여러 명 낳아서 집안마다 보내려고"라며 해명했고, 박경림은 "벌써 세 군데는 이미 예약을 해두셨더라"라며 해명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그러면서 박수홍은 "그게 아니라 헌수네 집안, 경림이네 집안, 그 다음에 또 한 집이 있다. 아주 잘 사는 집인데 그 아이가 우리 와이프를 좋아하더라. 그래서 와이프랑 닮는 조건으로 보내기로 했다"고 변명해 스튜디오에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야홍식당 박수홍

박서영 기자 dosanba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