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03:03
연예

엄지윤 "난 강호동의 수혜자도, 피해자도 아니야" (아는 형님)

기사입력 2024.05.17 10:02 / 기사수정 2024.05.17 10:02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장영란, 박슬기, 엄지윤, 엔믹스 해원이 형님들을 만난다.

18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하이텐션 소유자' 장영란, 박슬기, 엄지윤, NMIXX(엔믹스) 해원이 함께 출연한다. 이들은 발랄한 매력으로 각자의 에피소드를 전하며 형님들의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이날 '모태 밝음' 장영란은 "연예인이 되기 전에도 수상 소감을 연습했다"라고 밝히며, 어머니마저 버거워한 사연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엔믹스 해원은 "초등학교 2학년 때부터 호피 무늬 레깅스를 입고 소녀시대 춤췄다"라고 전하며 끼가 넘치던 어린 시절을 고백한다.






이어서 출산 후 복귀한 박슬기는, 여전한 에너지로 지난 '아는 형님' 출연 당시 형님들을 폭소케 했던 '뒤태 댄스'를 선보여 다시 한 번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엄지윤은 강호동과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함께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돌직구를 날린다. 그는 "난 강호동의 수혜자도, 피해자도 아니다"라고 MZ세대다운 솔직한 발언으로 강호동의 정신을 혼미하게 만들어 모두를 폭소케했다는 후문이다.

'아는 형님'은 오는 18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된다.

사진=JTBC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