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5 00:30
연예

조권 "아이돌 공개연애? 해체한 후에 하길"(라스)[종합]

기사입력 2024.04.24 23:25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라디오스타'에서 조권이 아이돌 공개연애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드림스 컨트롤' 특집으로 꾸며져 이다해, 바다, 권혁수, 조권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바다의 출연헤 "천하의 김호영도 기 빨려했다고?"라고 질문을 던졌고, 바다는 "제가 김호영 씨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 요청을 받고 출연을 했다. 제가 제 유튜브에서도 그런 텐션을 보여준 적이 없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바다는 "그 날 정말 꼭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이었다. 자양강장제를 마시고 진짜 텐션을 제대로 끌어올렸다. 너무 최선을 다하고 싶었다. 카메라가 꺼져도 그 텐션을 계속 유지를 했다"면서 웃었다. 

이어 "모든 스태프들이 녹초가 됐다. 제가 갈 때 빨리 가라는 듯이 모든 스태프분들이 차 앞까지 와서 배웅을 해주셨다"면서 "그래도 그 영상이 잘 됐다. 조회수가 많이 나왔다"고 만족했다. 

이에 '라스' MC들은 "김호영, 조권, 바다가 연예계 하이텐션 TOP3인데, 순위가 어떻게 되냐"고 궁금해했다. 

바다는 "평소에는 텐션이 비슷하다. 저희들이 '텐션 온·오프'를 하는 스타일이다. 사석에서 만나면 '텐션 오프'를 한다. 우리도 평범할 때가 있다"면서 웃었다. 

이어 "그런데 '텐션 온'을 한다고 하면, 호영이랑 권이는 저한테 상대가 안된다"고 했고, 조권은 "'텐션 오프'가 됐을 때도 누나 못 이긴다. 바다 누난ㄴ 본질 자체가 너무 순수한 하이텐션이다. 너무 진심"이라고 했다. 

이에 김구라는 "바다 씨 남편은 이런 텐션을 좋아하느냐"고 물었고 ,바다는 "남편은 좋아한다. 그래서 결혼하지 않았나 싶다"면서 웃었다. 



그리고 이날 조권은 연습생 생활 8년, 연예계 활동 15년, 총 23년의 경력 덕분에 후배들이 자신에게 도움 요청을 많이 한다고 했다. 그리고 2AM 정진운은 과거 자신에게 혼났던 기억 때문인지 아직도 존댓말을 쓰고 있다고. 

또 아이돌들의 공개 연애 사실이 나올 때마다 함께 회자되는 영상이 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조권은 "슬옹이 형이 김나영 누나랑 몰래 카메라를 했었다. 둘이 연인이고, 공개 연애를 하겠다는 그런 내용이었다"고 말했다. 

당시 영상이 공개됐고, 영상 속에서 조권은 "(공개 연애는) 저희 해체하면 하세요. 저희는 그룹이잖아요. 한 사람 때문에 세 사람이 피해를 보면 안 되잖아요'"라고 이야기를 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MBC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