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00:17
게임

유저 입소문 타고 '펄펄'... '스타시드', 론칭 3주 만에 누적 다운로드 100만 돌파

기사입력 2024.04.16 18:12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컴투스 서브컬처 신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이하 스타시드)'가 론칭 3주 만에 누적 다운로드 100만을 돌파하면서 꾸준한 인기를 증명했다.

16일 컴투스는 '스타시드'의 누적 다운로드 100만 돌파 소식을 전했다. 지난 3월 28일 출시된 스타시드는 국내 서비스 약 3주만에 1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높은 관심과 인기를 증명했다.

‘스타시드’는 조이시티 자회사 모히또게임즈가 개발한 AI 육성 어반 판타지 RPG다. 플레이어가 가상세계로 뛰어들어 ‘프록시안’으로 불리는 AI 미소녀들과 함께 멸망을 막기 위해 싸우는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다.

'스타시드'는 론칭 하루 만에 구글 플레이스토어 인기 게임 순위 정상에 오르고, 이후 구글 전체 게임 매출 8위, 애플 앱스토어 톱10을 달성하는 등 서비스를 시작하자마자 양대 마켓에서 뜨거운 반응을 모으며 흥행 시작을 알렸다. 이달 초에는 PC 게임 플랫폼 구글플레이 게임즈까지 플랫폼을 확장, 모바일뿐만 아니라 PC로도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이며 상승세에 힘을 실었다.

'스타시드’는 론칭 전부터 예비 유저들이 게임의 핵심인 미소녀 캐릭터들에 공감하고 몰입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선보여왔다. 실제 론칭 직후에도 프록시안들의 다채로운 매력이 게임·애니메이션 팬덤 공략에 성공하면서 많은 유저들의 선택을 받고 있다.

특히 소녀들과 대화를 주고받거나 이들의 일상을 확인할 수 있는 ‘인스타시드’ 콘텐츠가 캐릭터들과 더욱 긴밀히 교감하고 애정을 쌓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캐릭터별로 필요한 스탯을 커스텀 육성할 수 있는 ‘아카데미’, 편리한 전투 시스템과 고퀄리티 애니메이션 컷 신 등도 인기를 견인 중이다.

컴투스는 최근 첫 신규 캐릭터 ‘아이투스’를 추가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 업데이트와 온·오프라인 이벤트 등을 마련하며 ‘스타시드’의 성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사진=컴투스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