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9 06:58
게임

'4연속 우승' 도전하는 젠지... 한화생명-T1, 대기록 저지할 팀은? [LCK 결승전 프리뷰]

기사입력 2024.04.13 10:37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3연속 우승 타이틀을 보유하고 있는 '디펜딩 챔프' 젠지가 역사상 첫 4연패에 도저한다. 한화생명, T1이 젠지의 아성을 무너뜨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13일, 14일 양일 간 서울 송파 올림픽공원 KSPO돔에서는 2024 LCK 스프링 결승 진출전, 결승전이 펼쳐진다. 결승전에는 정규 시즌 1위(17승 1패) 이후 플레이오프에서 디플러스 기아, 한화생명을 연파한 젠지가 먼저 이름을 올렸다. 결승 진출전에는 한화생명, T1이 젠지의 대기록 시도를 무너뜨리기 위해 준비 중이다.

13년 간 진행된 LCK에서 3연패를 달성한 팀은 SK텔레콤(현 T1), 담원(현 디플러스 기아), 젠지다. 14일 열리는 결승전에서도 젠지가 승리한다면, LCK 역사상 첫 4연패 금자탑을 쌓아올리게 된다.

▲13일 결승 진출전, 한화생명 '새 역사' VS T1 'V11'

젠지의 결승전 상대는 13일 열리는 결승 진출전에서 결정된다. 결승 진출전에서는 한화생명과 T1이 5전 3선승제 대결을 치른다.

두 팀은 지난 4일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서 맞붙은 바 있으며 당시 한화생명이 모두의 예상을 깨고 세트 스코어 3-0으로 완승을 거뒀다. 이 경기에서 승리하면서 한화생명은 2018년 인수 창단 이래 처음으로 야외 경기장에서 LCK 플레이오프를 치를 기회를 손에 넣었다.

지금까지 LCK 결승전을 한 번도 치러본 적 없는 한화생명은 플레이오프에서 꺾어본 상대인 T1을 13일에도 제압하면서 결승에 가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특히 정글러 '피넛' 한왕호는 남다른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9일 열린 LCK 스프링 파이널 미디어데이에 참가한 한왕호는 "2022년 서머부터 2023년 서머까지 젠지에서 뛰면서 3연속 우승을 달성했고 이번에 한화생명 유니폼을 입고 스프링에서 우승한다면 젠지의 연속 우승을 막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페이커' 이상혁도 달성하지 못한 LCK 4연속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나만 세울 수 있기에 욕심이 난다"라고 말했다.

T1도 만만치 않은 전력을 갖고 있기에 결승 진출전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T1은 2021년 서머부터 2023년 서머까지 무려 5회 연속 LCK 결승 진출이라는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스프링에서 한화생명을 꺾는다면 6회 연속 결승 진출을 달성, 최고 기록을 경신할 수 있다. 또 2022년 스프링부터 2024년 스프링까지 무려 다섯 스플릿 연속 젠지와 T1의 결승전이 성사되는 진기록을 세울 수도 있다.

T1을 대표하는 선수인 '페이커' 이상혁과 T1의 지휘봉을 잡고 있는 김정균 감독이 이번 스프링을 우승한다면 LCK 역사상 처음으로 11번째 우승을 달성한 선수와 지도자로 기록될 수 있다. 



▲볼거리 넘치는 현장... LCK 우승 기념 반지도 준비된 2024 스프링


2024 LCK 스프링 파이널의 타이틀 스폰서인 우리은행은 13일과 14일 KSPO돔을 찾는 팬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우리은행은 결승전을 맞이 특별한 유니폼을 준비했고 현장을 찾은 팬들이 LCK 선수들의 사인 자수, 와펜 등으로 유니폼을 꾸밀 수 있도록 이벤트를 준비했다. 현장을 찾지 못한 팬들을 위해서는 우리은행WON뱅킹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골드를 가장 많이 획득한 선수를 맞히는 골드킹과 결승전 결과를 예측하는 승부예측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스는 봉잡기 순발력 게임, 커스텀 POG 스티커 이벤트 등을 준비했으며 오피지지는 플레이어 오브 더 위크(Player of the week) 트로피 포토존을 꾸렸고 럭키 드로우를 진행한다. JW중외제약은 LCK 포지션 성향 질문 프로그램과 스테퍼 게임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며 레드불은 음료와 함께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휴식 공간을 운영한다. 로지텍은 제품 체험존과 이벤트 게임존을 운영하면서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공식 라이엇 스토어와 LCK 스토어도 주말 이틀 동안 오전 11시부터 경기 종료 시까지 운영된다.

14일 열리는 우리은행 2024 LCK 스프링 결승전에서 우승한 팀에게는 국내 대표 파인 주얼리 골든듀가 직접 제작한 특별한 우승 반지가 주어지고 결승전 MVP로 선정된 한 명의 선수에게는 네크리스가 주어질 예정이다.

2024년 스프링 스플릿부터 공식 후원사로 합류한 골든듀는 스프링과 서머 파이널 우승팀에게 수여할 반지와 네크리스를 제작했다. LCK만을 위한 디자인으로 제작된 우승 기념 반지는 '소환사의 협곡'이라는 전장에서 펼쳐지는 치열한 전투를 통해 LCK를 제패한다라는 스토리가 담겨 있으며 '소환사의 협곡'을 사파이어로 세팅함으로써 협곡의 이미지를 직관적으로 담아냈고 LCK 트로피를 다이아몬드로 세팅하여 승리의 영광을 표현했다.

우승팀이 정해지고 난 뒤 반지 측면에 우승팀의 로고를 배치할 예정이며 반지 안쪽에는 결승전 대진과 스코어, 선수의 소환사 이름을 각인할 계획이다. 결승전 MVP로 선정된 선수에게는 다이아몬드로 세팅된 MVP 네크리스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사진=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라이엇 게임즈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