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5 04:26
연예

K-학폭 터졌다…BBC "새로운 '오징어 게임'"→'피라미드 게임' 어떻길래? [종합]

기사입력 2024.03.07 11:05 / 기사수정 2024.03.07 11:05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피라미드 게임'이 외신의 호평을 이끌어내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피라미드 게임'은 한 달에 한 번 비밀투표로 왕따를 뽑는 백연여고 2학년 5반에서 학생들이 가해자와 피해자, 방관자로 나뉘어 점차 폭력에 빠져드는 잔혹한 서바이벌 서열 전쟁을 그린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작가 달꼬냑)이 원작으로 학생들이 벌이는 두뇌 싸움과 심리전이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지난달 29일 첫 선을 보인 이후 탄탄한 세계관과 신예 배우들의 활약으로 이목을 집중시킨 가운데, 영국 BBC가 한국의 새 시리즈 '피라미드 게임'이 전 세계적인 흥미를 불러일으키는 이유를 분석했다. 

BBC는 “이달 열리는 프랑스 ‘시리즈 마니아’에 초청된 유일한 K콘텐츠인 '피라미드 게임'은 새로운 '오징어 게임'”이라면서, “두 작품 모두 한국인들이 처한 냉혹한 현실을 엿보인다는 점에서 독특한 유사점을 갖는다”고 조명했다. 



영화평론가 니모 킴(Nemo Kim)은 BBC와의 인터뷰를 통해 “두 작품의 주제는 한국인들에게 너무나 익숙하다”면서 “'오징어 게임' 속 빚에 시달리는 참가자들의 상황과 '피라미드 게임' 속 학교 폭력 문제 모두 가상의 디스토피아 세계에 존재하는 것이 아닌 아픈 현실임을 주목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이어 사회학자이자 작가 낸시 왕유엔(Nancy Wang Yuen)은 “이용자들이 '오징어 게임'과 '피라미드 게임'같은 시리즈에 열광하는 이유는 ‘게임’을 활용한 스토리텔링 방식에 있다“면서 ”계급에 따른 차별을 게임에 빗대어 보여줌으로써 전 세계를 관통하는 사회 문제를 더욱 쉽게 이해하도록 만들어준다” 작품의 인기 요인을 짚어냈다. 

'피라미드 게임'은 지난달 일찌감치 유럽 최대 규모 시리즈물 행사 프랑스 ‘시리즈 마니아’에 공식 초청돼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올해 전체 초청작 중 유일한 K-콘텐츠로 러브콜을 받은 데다, 지난해 화제를 모은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방과 후 전쟁활동'에 이은 2년 연속 스페셜 스크리닝 작품 선정으로 의미를 더했다. 행사는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 프랑스의 릴(Lille) 지역에서 열리며, <피라미드 게임>은 유일한 K콘텐츠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티빙 관계자는 “파라마운트+와의 파트너십 콘텐츠로 글로벌 공개를 앞둔 '피라미드 게임'이 일찌감치 해외 무대에서 관심을 받게 돼 기쁘다”면서 “외신 및 페스티벌 관객들의 호평을 원동력삼아 '피라미드 게임'이 '몸값', '이재, 곧 죽습니다' 등에 이어 또 한 번 센세이션을 일으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탄탄한 세계관과 신예 배우들의 열연으로 눈길을 사로잡은  '피라미드 게임' 5, 6화는 오늘(7일) 낮 12시에 공개된다. 

사진=티빙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