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6 22:16
연예

주현영, '연예인병' 인정…"결혼 최대한 늦게 하고파" (노빠꾸)[종합]

기사입력 2024.02.22 18:36 / 기사수정 2024.02.22 18:36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주현영이 연예인병을 인정하며, 결혼 계획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2일 유튜브 채널 '노빠꾸탁재훈'에는 '주현영, 많은 현영이들 중 제일 잘나갔지만 SNL 관두고 이제 토요일에 할 일 없는 백수'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바빠서 '노빠꾸탁재훈' 볼 시간은 있었냐"라는 질문에 주현영은 "너무 재밌게 봤다. 오구라 유나상 출연한 편도 봤다"라고 답했다.

이에 탁재훈이 "그렇다고 오구라 유나상처럼 할 건 아니지 않냐"라고 하자 주현영은 "그렇게 못한다. 그런 피지컬을 갖고 있지 않아서"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국민대학교 출신이라는 주현영은 "우리 학교에 이효리 선배님이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탁재훈은 "내 얘기는 안 들렸냐"라며 국민대학교 동문임을 밝히더니 "혹시 네이버에서 내 프로필을 한 번도 안 찾아봤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C들이 "연예인병에 걸렸다는 소문이 돌았다"라고 운을 떼자 주현영은 "연예인병에 걸렸다"라며 쿨하게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탁재훈은 "백신을 어디서 살 수가 없다. 자기가 느껴야만 한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탁재훈은 주현영에게 "인기가 많지 않냐"라며 "여러 플러팅이 들어오지 않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주현영은 "DM같은 걸 받아본 적이 없었다"라며 "평상시에도 술자리나 모임을 잘 안 나간다"라고 답했다. 

"친구 중 시집 간 친구가 있냐"라는 질문에 주현영은 "고등학교 동창 2명은 결혼했고 아이도 있다"라고 답했다. 그러나 "나는 결혼을 늦게 하고 싶다. 최대한 일을 하고 싶다"라고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사진=노빠꾸탁재훈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