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21:48
연예

사유리, 강남과 입맞춤 고백…"다리 위에서 한 거 기억나냐"

기사입력 2024.02.08 14:39 / 기사수정 2024.02.12 14:51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방송인 사유리가 강남과의 뽀뽀 일화를 공개했다. 

최근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에는 '손절 후 7년만에 만난 사유리 누나가 모든 것을 폭로하러 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사유리는 엄청난 기억력으로 강남과의 과거를 폭로했다. 그는 강남에게 "진짜 칭찬해 주고 싶은 게 있다. 여자한테 쉽게 넘어가지 않는다"라고 운을 띄웠다. 

그러면서 "어떤 연예인 친구가 엄청 대시하려고 했다"면서 "그 친구가 새벽에 계속 전화하고, 그 예쁜 여자가 연락했는데 강남이 씹었다"고 이야기했다.

사유리는 기억이 나지 않는듯한 강남에게 실명을 언급하기도 했다. 사유리는 "새벽에 같이 놀자고 해도 절대 대답을 안 한다더라"라며 "그때 강남이 자기는 이런 거 싫다고 했다더라"고 덧붙였다. 



이어 사유리는 "다리 위에서 우리 뽀뽀한 거 기억나냐"고 말해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당황해하는 강남에게 사유리는 "네가 날 불렀다. 그래서 난 미용실까지 갔다 와서 뽀뽀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시 강남에게 연예인 친구가 없었다. 케이블 방송인가 거기서 미션이 있었다. '연예인이 와서 뽀뽀를 해야한다'(였다)"고 하자 강남은 "방송이었네"라며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사유리는 "방송이 아니면 뽀뽀를 왜 하냐"라며 버럭했고, 강남은 뽀뽀한 기억이 없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네"라고 답헀다.

사진=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