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1:22
연예

브라이언, 땅 300평 매입 근황…"수영장 딸린 3층 전원주택 짓는 중" (재친구)

기사입력 2024.01.05 10:30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최근 땅 300평을 매입해 화제가 된 가수 브라이언이 3층짜리 전원주택을 짓고 있다고 밝혔다. 

4일 유튜브 채널 우하머그에는 '여러분 양치하세요'라는 제목의 '재친구' 21회 영상이 올라왔다. MC 김재중은 게스트인 가수 브라이언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브라이언은 요리 중인 김재중을 보고 "난 요리 끊었다. 안 한다. 요리하면 청소할 게 더 많아진다. 설거지해야 하지, 기름 튄 자국도 닦아야 하지"라고 말했다. 

이에 김재중이 "그러면 호텔에서 살 생각은 안 해봤냐"고 묻자, 브라이언은 "지금 전원주택을 짓고 있다. 아파트 사는 게 귀찮다"고 했다. 

김재중은 "이 형 큰일났다. 청소할 데가 훨씬 많아지겠다"고 우려했고, 브라이언은 "안 그래도 우리 매니저도 그 걱정한다"며 "3층짜리 집인데 뒷마당에 수영장도 있어서 맨날 청소해야 한다. 생각만해도 힐링이다"라고 이야기했다. 



김재중이 놀라자 브라이언은 "아무도 안 만나고 청소하는 게 그냥 위로가 된다"고 했다. 

한편, 브라이언은 최근 웹예능 '아침먹고가'에 출연해 총 296평의 대지를 구매했다고 밝혔다.

이를 듣던 장성규는 "거의 300평인데, 그럼 테니스장과 차 8대를 주차할 수 있을 정도의 크기"라고 설명했고, 브라이언은 "열심히 일 해왔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며 뿌듯함을 보였다.

사진=유튜브 채널 캡처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