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2 17:48
연예

성시경 "손석구, 우리 채널 나오지 치…할 말 많아" (먹을텐데)

기사입력 2023.10.05 20:20 / 기사수정 2023.10.05 20:2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수 성시경이 배우 손석구의 출연을 바랐다.

5일 유튜브 채널 '성시경'에는 '성시경의 먹을텐데 l 의정부 별미순대국'이라는 영상이 올라왔다.

성시경은 "머리 감고 바로 나온 상태다. 동네 아저씨처럼 하고 왔다. 이 동네 아저씨가 아니지 동네 아저씨다"라며 내추럴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성시경은 "공연 끝나고 처음 '먹을텐데'인 것 같다. 공연 와주신 분들 너무 감사드리고 즐거웠다. 끝나자마자 일본에 가서 재킷 촬영을 하고 앨범 그리고 일 보다가 바로 들어와 영상 해야 하는 것 하고 우리 매니저 결혼 시키고 이틀이 지났다"라며 근황을 전했다.

성시경은 "아주 기가 막힌, 조금 특이한 맛을 내는 순댓국집이 있다"라며 의정부에 있는 순댓국집을 소개했다.



성시경은 "원래는 노원 특집을 하려고 준비를 하다가 노원에 사시는 분이 노원은 건드리지 말라고 해 그냥 의정부로 왔다. 여기는 운동하러 왔다가 알게 된 집인데 정말 고기와 순대가 기가 막히게 맛있다. 서울 순대 같지 않은 느낌이다. 순댓국은 특이하다. 맛이 없는 게 아니고 정성스럽게 맛있는데 안 먹어본 느낌의 순댓국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가족끼리 하는 것 같다. 단란하다. 점심에는 사람이 아주 많다. 이 근처에 (회사원들이) 많다.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그렇게 많이 오진 않을 거다. 요즘에 '먹을텐데'가 많이 죽어서라고 얘기하고 싶은데 다시 잘된다. 레시피도 조금 더 봐주시는 것 같고 방송국이 되어 가는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성시경은 손석구가 모델로 활동하는 맥주를 주문했다.

그는 "손석구 거기 나갔던데? 영어 하는 개그맨들이 하는"이라며 "우리 거 나오지 치. 손석구와 할 말이 많은데"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제작진은 '손석구 씨 한번 놀러 오세요'라는 자막을 삽입하며 러브콜을 보냈다.

사진= 성시경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