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6:45
연예

차태현, 김종국에 ♥윤태진 아나운서 추천…"이상형 찾아줄게" (미우새) [종합]

기사입력 2023.08.06 22:54 / 기사수정 2023.08.06 22:54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차태현이 아나운서 윤태진을 언급했다.

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종국과 차태현이 낚시터로 떠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차태현은 "오늘은 쉬어라. 왜냐하면 너 정신과 선생님이 쉬라고 했다며. 쉬는 방법을 모른다고 했다며"라며 당부했고, 김종국은 "난 운동이 쉬는 거지"라며 밝혔다.

차태현은 "선생님들이 그런 이야기하냐. 운동이 쉬는 거라고"라며 물었고, 김종국은 "그건 아닌데. 완전 내려놓고 다 쉬어야 된다고 한다"라며 털어놨다.



차태현은 "네가 아무것도 안 하고 가만히만 있었던 때가 언제냐. 어쨌거나 하루에 한 번은 운동하지 않냐"라며 질문했고, 김종국은 "코로나 걸렸을 때 쉬었다"라며 회상했다. 차태현은 "어디 아파야 쉬는구나. 그럼 한 3년 됐겠다"라며 탄식했다.

특히 차태현은 김종국을 낚시터로 데려갔다. 차태현은 김종국에게 쉬라고 말하면서도 낚시를 하고 텐트를 치는 등  계속 일을 시켰다. 차태현은 김종국이 툴툴거리자 "잔소리 금지, 짜증 금지, 일 금지"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종국은 텐트를 치다 "제일 싫어하는 거다. 돗자리나 있으면 되는 걸"라며 발끈했다. 그러나 김종국은 "완벽하게 하고 싶어진다"라며 답답해했고, 차태현은 "인생이 계획대로 되는 건 아니다. 그때그때 융통성을 발휘해서"라며 만류했다.



또 차태현은 요리를 하면서도 김종국의 손을 빌렸고, 김종국은 차태현이 장작에 불을 붙이지 못하자 직접 나서기도 했다. 그럼에도 차태현은 "거기까지만 하고 쉬어"라며 여유를 부렸고, 김종국은 "이게 쉬는 거냐"라며 발끈했다.

차태현은 "내가 TV 보면서 괜찮다 싶은 분 나오면 알지도 못하는데 너한테 전화해서 어떠냐고 하지 않냐"라며 말했고, 김종국은 "알지도 못하는 사람을 전화하면 어떻게 하냐고"라며 쏘아붙였다.

차태현은 "'골 때리는 그녀들'에 나오는 사람 찾아봐라. 거기 아나운서분들"이라며 부추겼고, 김종국은 "FC아나콘다?"라며 거들었다. 차태현은 "아나콘다에 누가 있구나. 누구냐"라며 의심했고, 김종국은 극구 부인했다.

차태현은 "내가 너의 이상형을 찾아줄게. 외모로만 봤을 때"라며 김종국의 이상형을 그리기 시작했다. 차태현은 완성된 그림을 보고 "아나콘다에 있는 것 같다"라며 깜짝 놀랐다.

더 나아가 차태현은 "윤태진 아나운서 닮았다"라며 사진을 보여줬고, 

사진 = S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