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5:41
연예

이채영, 신고은 '각막 이식수술' 성공 알아챘다…"그동안 보였던 거야?" 발끈 (비밀의 여자)[종합]

기사입력 2023.04.10 21:01 / 기사수정 2023.04.10 21:01



'비밀의 여자' 신고은이 복수를 위한 첫걸음에 나섰다. 

10일 방송된 KBS 2TV 일일 드라마 '비밀의 여자'에서는 정겨울(신고은)이 수술에 실패한 척 주애라(이채영)을 속이고 복수에 나선 모습이 전파를 탔다. 



주애라는 의사를 찾아가 "언제까지 부교수로 남아계실 거냐. 물론 선생님 명예에 아주 조금 금이 갈지 모르겠지만, 그보다 더 큰 대가를 얻게 되실 거다. 이거 기회다"라고 정겨울의 수술을 실패할 것을 요구했다.  

수술실로 들어가며 정겨울은 "아빠 눈으로 꼭 복수할게"라며 복수를 다짐했다. 이후 수술을 끝마친 정겨울. 가족들은 정겨울에게 보이냐며 기대에 찬 눈빛으로 물었고, 정겨울은 "안 보인다. 그대로다. 아무것도 안 보인다"고 말했다.

의사는 "아무래도 수술에 실패한 것 같다"며 안타까워하다가도, 주애라와 한통속임을 드러냈다. 

가족들이 다 나가자 주애라와 남유진(한기웅)은 "다 안다. 너가 도청장치 설치한 거"라며 몰아갔다. 그러면서 남유진은 "다 알면서 왜 이렇게 놀라냐. 장인어른 각막이식 받고 우리한테 복수하려고 했냐"고 말했다. 



이후 병실에 홀로 남은 정겨울. 그는 지갑에서 아빠 정현태(최재성)의 사진을 꺼내, 울기 시작했다. 알고보니 정겨울이 각막 이식수술에 실패한 척 연기를 하고 있었던 것.

앞서 정겨울은 의사를 찾아가 "나 아직 YJ그룹 손주 며느리다. 행여 내 수술 실패하는 날엔 선생님도 무사하지 못할 거다. 모든 방법을 동원해서라도 주애라와의 거래 다 밝혀낼 거니까 (수술) 꼭 성공시켜라"라며 당부했다.

그런가 하면 정겨울은 남만중(임혁)의 제안으로 다시 집에 들어왔다. 남유진이 이 소식을 전하자 주애라는 "앞도 못 보고, 증거도 없는데 뭘 할 수 있겠냐. 오히려 잘 된 거다"라고 말했다. 



다시 시댁으로 돌아온 정겨울. 그는 한유진이 나간 사이 몰래 핸드폰을 확인해 주애라가 가짜 목격자를 만난다는 소식을 입수했다. 

그때 한유진은 정겨울이 정말 수술에 실패한 게 맞는지 의심을 키워가고 있었다. 한유진은 주애라에 "내가 분명히 핸드폰을 화장대 위에 올려놨는데, 그게 탁자 위에 있었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주애라는 "겨울이 앞에 오렌지 주스 컵을 떨어뜨렸는데, 그것도 모르고 밟더라"라며 정유진을 안심시켰다. 



이후 주애라는 가짜 목격자를 만나 "정현태가 죽었다. 당분간 해외에 나가 있어라"라고 전했다. "왜 내가 해외에 나가냐"는 가짜 목격자의 불만에 주애라는 "그 딸(정겨울)이 진실을 알았다. 그래서 당신을 찾으려고 혈안이 되어 있다. 원본이나 복사본 남기지 않은 거 확실하냐"고 물었다.

가짜 목격자는 "10억이나 받았는데 그런 거 없다"면서도 주애라가 가자마자 "10억짜리 영상을 순순히 없앨리 없지"라며 돌변했다. 



이를 지켜보던 정겨울은 영상을 되찾기 위해 다음 날 집을 나섰다. 정겨울은 운전 기사에게 병원에 가는 척, 기사를 보내고 택시를 잡았다. 이때 정겨울을 미행하던 주애라가 이 모습을 목격, 그는 "그동안 다 보였던 거야?"라며 발끈했다.

사진=KBS 2TV 방송 화면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