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3 22:23
연예

한혜진 "웃음 넘쳤던 현장…힘과 위로된 응원 감사" (신성한, 이혼)

기사입력 2023.04.10 15:01 / 기사수정 2023.04.10 15:01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완벽한 행복 엔딩을 완성했다. 강인한 '엄마의 용기'로 내면의 아픔을 극복해가는 과정을 따뜻하게 그려낸 한혜진이 '신성한, 이혼'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9일 JTBC '신성한, 이혼'이 12부를 끝으로 종영했다. 이날 '라디오 DJ' 완벽 복귀를 알린 이서진(한혜진 분)은 그간의 상처와 트라우마를 완전히 이겨내고 '나 자신'을 찾은 모습으로 벅찬 감동을 선사했다. 

신성한(조승우)에게 받기만 하던 응원을 되돌려주며 든든한 동료이자 서로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친구로서 힘을 보탬과 동시에 악플에도 웃는 얼굴로 당당히 맞섰다. 더 이상 움츠러들지 않게 된 이서진의 성장과 변화는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안기며 해피엔딩으로 극을 마무리했다.

한혜진은 '신성한, 이혼'의 첫 이혼 의뢰인으로 양육권을 지키기 위해 담담하게 자신의 상황을 헤쳐 나가는 엄마의 모습을 선한 독기로 단단하고 당차게 그려낸 한편, 상처 입은 내면과 타인에게 느끼는 두려움을 안은 채 밖으로 나와야만 하는 상황에 대한 불안한 떨림과 긴장을 안방에 고스란히 전하며 이서진을 향한 응원을 불렀다. 



신성한 법률사무소 상담실장이 된 후 두려움을 이겨내려 애씀과 동시에 의뢰인에 공감하는 진심 어린 마음을 진솔하게 표현하는 한혜진의 온기는 이서진의 점진적인 변화를 기대하며 지켜보게 만들었고, 아들을 위해 더 이상 숨지 않을 것을 다짐하고 정면 돌파를 시작한 엄마의 용기는 뭉클한 감동을 전했다. 

트라우마를 완전히 깨고 라디오 DJ로서 다시 빛나기 시작한 이서진의 진가는 한혜진의 미소로 완성됐다. 아픔을 극복하고 일상으로 복귀한 이서진의 성장이 환희를 이끌었다.

이처럼 캐릭터의 성장을 세밀하게 그려내며 깊은 울림을 준 배우 한혜진이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를 통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신성한, 이혼'을 사랑해 주셨던 시청자 여러분 정말 감사합니다. '신성한, 이혼'은 따뜻한 사람들과 언제나 웃음이 넘쳤던 참 감사했던 현장이었습니다. 작품을 떠나보내며 이렇게 즐거운 현장을 또 만날 수 있을까라는 생각에 아쉽고 섭섭한 마음이 듭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과 함께였기에 우리가 여기까지 잘 올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저희에게 힘과 위로가 되어 준 시청자분들의 응원 잊지 않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저를 비롯해 '신성한, 이혼'에 출연한 모든 배우들 많이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말로 진심 어린 종영 소감과 인사를 전했다.

한편, 한혜진의 활동은 JTBC 신규 파일럿 예능 '글로벌 퇴슐랭, 퇴근 후 한 끼'(이하 '퇴근 후 한 끼')로 이어진다. 고된 하루를 마친 전 세계 직장인들이 방문하는 퇴근 후 맛집을 소개하고, 그곳에서 만난 직장인들과 솔직하고 유쾌한 이야기를 나누는 글로벌 먹방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이어 오는 5월 24일 첫 방송을 확정한 KBS 1TV 공영방송 50주년 기획 시사교양 프로그램 '장바구니 집사들'을 통해서도 한혜진 표 힐링을 이어갈 예정이다. 작품은 물론 예능과 교양 프로그램까지 섭렵할 한혜진의 쉴 틈 없는 행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SLL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