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09:15
게임

'피터' 정윤수, '데프트' 맞대결? "상대가 강했다기보다 우리 준비가 덜 됐다" [인터뷰]

기사입력 2023.01.26 09:45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DRX전에서 제대로 보여주겠다"

지난 25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3 LCK 스프링' 1라운드 2주차 농심 대 DK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농심은 DK의 벽에 막히면서 아쉬운 패배를 쌓았다. 지독한 DK의 운영에 휘말리면서 제 실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피터' 정윤수는 경기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패자 인터뷰에서 "DK가 강한 상대였지만 한타 때 충분히 이길 만 했다. 한타까지 잘 만들었지만 경험치가 부족했고 우리가 충분히 경험치를 쌓고 열심히 하면 잘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그는 베테랑 '데프트' 김혁규와의 맞라인전에 대해 "바텀 라인전을 좀 밀렸다. 바이탈 선수와 이야기를 많이 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상대가 강했다기보다는 우리가 준비를 덜해서 밀리는 상황이 나온 것 같다"고 밝혔다.

팀 내에서 리더 역할을 맏고 있다는 그는 "내 생각에는 팀 리더는 나라고 생각한다. 분위기적으로도 그렇고 인게임적으로도 그렇고 내가 말을 많이 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덧붙여 그는 "이번 패배로 우리의 동기부여나 기세에는 지장이 없다. 우리 모두 다 즐기자라는 마인드로 다음 DRX전에서 제대로 보여주겠다"고 강조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