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16:59
연예

김준호, 이혼 당시 "50커플 줄 서있어…사인 요구도" (돌싱포맨)[종합]

기사입력 2023.01.25 10:50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돌싱포맨’ 개그맨 김준호가 전 아내와 이혼하던 당시를 떠올렸다.

24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 김용명, 장동민이 준비한 ‘새혼 프로젝트’에 합류, 괌 여행을 떠났다.

이날 김준호는 ‘새혼 프로젝트’의 첫 코스로 괌 이혼 전문 법원에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장동민이 “다시는 오지 말자는 의미로 기념사진을 찍자”고 제안하자 김준호는 “난 요즘 기운이 좋은데 빠지겠다”고 ‘돌싱포맨’ 멤버들과 거리를 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김준호는 햄버거 가게에 방문해서도 ‘뼈그맨’ 면모를 뽐냈다. 그는 주문을 받으러 온 직원에게 ‘돌싱포맨’ 멤버들을 가리키며 “Korea divorce man(한국의 이혼남)”이라고 하는가 하면 햄버거 가게에서 밥을 찾는 엉뚱한 매력을 드러냈다.

더불어 김준호는 ‘찐 이혼의 세계’에 대해 궁금해하는 김용명을 위해 과거 썰을 풀며 진중한 면모를 보여줬다.

하지만 이내 “이혼하는데 50커플이 시간대별로 줄서서 이혼하더라. 나는 마스크에 모자를 쓰고 있었다. 이혼하는 부부가 나한테 사인해달라고 하더라”며 "결국 둘 다 사인해줬다"고 웃픈(?) 일화를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물들였다.



이어 "이혼하러 갔는데 너무 일찍 갔다. 30분 기다리라 더라. 전 아내랑 차에서 30분 동안 있었다"며 "적막이 계속 흘렀다. (전아내가) '왜 우리가 여기까지 왔을까'라고 얘기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김준호는 숙소로 자리를 옮긴 후 침대 쟁탈전에 나서며 신년 운세를 점쳤다. 김준호는 “저는 코를 엄청나게 곤다”고 심리전을 펼치고 스태프로 변장하는 투혼을 발휘했지만 결국 이상민, 탁재훈, 김용명과 한방에서 자게 되는 행운(?)을 맛봤다. 

한편 '돌싱포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SBS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