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13:41
스포츠

리디아 고, 뉴질랜드 신혼여행 중 '홀인원 대박'…결혼 기쁨 '두 배'

기사입력 2023.01.16 12:00 / 기사수정 2023.01.16 12:03



(엑스포츠뉴스 김현기 기자)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인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가 뉴질랜드에서 신혼여행 중 홀인원을 기록해 결혼 기쁨이 더 커졌다.

16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리디아 고는 이달 초 뉴질랜드 북섬 망가화이 지역에 있는 타라 이티 골프클럽에서 남편과 함께 골프를 치다 182야드 2번 홀(파3)에서 티샷한 공이 그대로 홀컵에 빨려 들어가는 행운을 얻었다.



리디아 고는 이날 파71 코스에서 63타를 기록해 세계 1위의 기량을 유감없이 과시했다.

리디아 고는 홀인원을 기록한 뒤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홀컵을 들여다보는 사진과 함께 "큰 기쁨이었다"는 글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그는 또 "멋진 경관과 뛰어난 골프 코스, 그리고 무엇보다 좋은 사람들과 어울릴 수 있었다"며 타라 이티 골프클럽에 고마움을 표시하기도 했다.



리디아 고는 지난달 30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아들 정준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이어 이달 초 약 일주일 동안 뉴질랜드 남북 섬을 돌아다니며 신혼여행을 마쳤다.



이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위해 미국으로 건너간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연합뉴스, 리디아고 SNS

김현기 기자 spitfir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