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14:11
스포츠

리디아 고, 미국골프기자협회 선정 '올해의 선수'

기사입력 2023.01.11 17:10 / 기사수정 2023.01.11 17:10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미국골프기자협회(GWAA)가 뽑은 2022년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는 11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리디아 고가 1위 표 79.5%를 얻어 이민지(호주)와 아타야 티띠꾼(태국)을 제쳤다"고 밝혔다.

리디아 고는 2022 LPGA 투어에서 3승을 올리며 상금(436만4403달러), 올해의 선수, 평균 타수 등 주요 부문을 석권했고, 작년 11월엔 5년 5개월 만에 세계랭킹 1위에 복귀했다.

리디아 고의 '올해의 선수' 수상은 통산 두 번째로, 2015년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이후 7년 만의 재수상이다.

한편 남자부에서는 스코티 셰플러(미국)가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캐머런 스미스(호주)를 제치고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

시니어 부문에서는 스티븐 알커(뉴질랜드)가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시상식은 오는 4월 마스터스 주간에 열린다.

사진=AP/연합뉴스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