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3 11:05
연예

아스트로 측 "라키 활동 중단? 사실 아냐…브랜드 허위사실 유포 유감"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2.11.24 14:4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아스트로(ASTRO) 라키(본명 박민혁)가 갑작스럽게 활동 중단 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지난 22일 아스트로가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한 브랜드가 사인 이벤트에 당첨된 팬에게 "MJ는 현재 군 복무 중이고, 라키는 최근 사정이 생겨서 활동을 중지하였음을 알려드린다. 그렇기에 4명의 사인을 받을 수 밖에 없다"는 DM을 보내면서 라키의 활동 중단 루머가 퍼졌다.

이에 아스트로의 소속사 판타지오는 24일 오후 아스트로의 공식 SNS를 통해 "온라인 상에 유포되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 라키와 관련된 내용으로 마음의 상처를 받았을 아로하 여러분에게 사과의 말씀과 '라키 활동 중단'과 관련된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이들은 "당사에서는 단 한 번도 언급한 적 없는 '라키 활동 중단'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해당 브랜드 측에 유감을 표하며, 원만한 해결을 하고자 정정 공지 및 사과를 요청하고 기다리고 있었다"면서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고 판단하여 공식 입장을 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소속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라키는 최근 배우 박보연과 열애를 인정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하지만 박보연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측이 '동료 사이'라고 밝히며 열애설을 부인한 후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어 의문을 키우고 있다.

사진= 엑스포츠뉴스DB, 아스트로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