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1-29 03:24
연예

'45세' 이지아, 군살없는 납작배 자랑…일상이 화보네

기사입력 2022.09.24 11:5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배우 이지아가 근황을 전했다.

지난 23일 이지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설명 없이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지아는 공원에서 청바지와 크롭 민소매 차림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그의 미모와 더불어 군살없는 납작배를 자랑하는 그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이에 네티즌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언니는 늘 예쁨", "이렇게 젊어보일 수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78년생으로 만 44세인 이지아는 2007년 드라마 '태왕사신기'로 데뷔했으며, 현재 tvN 드라마 '레이디'의 방영을 앞두고 있다.

사진= 이지아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