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17:39
연예

'윤승열♥' 김영희, 으리으리 조리원…"두 번 남은 마사지 아쉽다"

기사입력 2022.09.22 17:56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김영희가 끝이 보이는 조리원 생활을 아쉬워했다.

김영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두 번 남은 마사지 너무 아쉽다… 마사지 시간 적힌 포스트잇으로 나가는 날을 기억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김영희가 생활하고 있는 으리으리한 조리원이 담겼다. 깔끔한 인테리어를 하고 있는 조리원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김영희는 마사지를 받을 수 있는 조리원을 떠날 날짜가 다가오자 아쉬움을 드러냈다.

지난 8일 딸을 출산한 김영희는 조리원 4일 차에 단유를 결심했다. 김영희는 "미안함, 호르몬 문제로 펑펑 울었는데 분유를 너무 심하게 잘 먹는 오히려 적당히 먹었으면 하는 힐튼이를 보고 미안함 하루만에 사라짐"이라며 밝은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김영희는 10살 연하 야구선수 윤승열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