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7 08:15
연예

신지, 김종민에 "내가 거절할 줄 알았던 거야"

기사입력 2022.09.19 09:53 / 기사수정 2022.09.19 10:50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1박 2일' 신지가 김종민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18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니가 가라 하와이’ 특집에서는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긴박한 우정 레이스가 이어졌다.



이날 신지는 복불복 게임에서 패배해 실외 취침을 하게 됐다. 이에 김종민은 제작진에게 "신지는 여자인데 밖에 자는 건 좀. 나랑 바꿔줄 수 있나"라고 물었고 신지는 고민 없이 "오케이. 땡큐"라고 외쳤다.



김종민은 좌절한 모습을 보였고 신지는 "내가 거절할 줄 알았던 거야"라며 웃었다. 제작진은 신지를 위해 별도의 방을 준비했다.



취침 준비를 마친 신지는 입에 뭘 붙이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목 건조함을 막기 위한 입 벌림 방지용 테이프라고. 신지는 숙면하기 편한 자세를 잡고 금세 잠이 들었다.

사진=KBS 2TV 방송화면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