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7 06:41
게임

넷마블엔투·넷마블에프앤씨, '2022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기사입력 2022.08.16 14:42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넷마블엔투와 넷마블에프앤씨가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됐다.

16일 넷마블(대표 권영식, 도기욱)은 자회사 넷마블엔투(대표 권민관)와 넷마블에프앤씨(대표 서우원)가 좋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고용노동부 주관 '2022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고용창출에 기여하고 일자리 질을 앞장서서 개선한 기업들을 독려하기 위해 2018년부터 매년 100개의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고용창출 실적, 노동시간 단축 및 일·생활 균형 실천, 청년 고용 우수, 여성·장애인·고령자 배려,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다양한 부문에서 평가를 진행해 우수기업을 발굴한다.

넷마블엔투는 '모두의마블', '머지 쿵야 아일랜드', '마구마구' 시리즈 등을 개발한 게임사로, 직원수는 전년대비 41% 증가, 정규직 고용률은 99.2%를 차지한다. 넷마블엔투는 고용노동부의 ‘일·생활 균형 캠페인’ 참여 기업이기도 하다.

‘일·생활 균형 캠페인’은 일하는 방식과 근로관행을 개선해 근로자가 마음껏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을 높이고자 실시한 캠페인이다.

지난 4월 넷마블엔투 이지현 파트장은 장애인 고용 인식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2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 '산업포장'을 수상하기도 했다.

함께 선정된 넷마블에프앤씨는 지속적인 고용창출, 일자리 질 개선, 일과 생활 균형 실천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 넷마블에프앤씨 직원수는 전년대비 117% 증가했으며, 정규직 고용률은 99.6%에 달한다.

넷마블에프앤씨는 글로벌 히트작 '일곱 개의 대죄: GRAND CROSS'와 모바일 MMORPG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제작한 게임 개발사다. 현재는 자회사 메타버스월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그리고를 통해 게임뿐만 아니라,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 디지털 휴먼, 웹툰·웹소설 사업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넷마블컴퍼니넷마블엔투∙넷마블에프앤씨는 2017년부터 ▲야근·주말근무 지양 ▲유연근무제 도입 ▲종합건강검진 확대 등을 포함한 ‘일하는 문화 개선안’을 시행해왔으며, 2018년부터는 출퇴근시간을 임직원이 자유롭게 정하는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전면 도입했다.

또, 연봉 외 ▲연 250만원 상당 복지 포인트 ▲근속 5년마다 휴가∙휴가비 지원 ▲전직원(배우자포함) 종합건강검진 및 의료비 지원 ▲경조사 지원 ▲임신 전 기간 근로시간 단축제 등 임직원 복지를 위한 다양한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넷마블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