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2 13:35
연예

서인국, 오연서와 로맨스 케미 펼친다…'미남당' 관전 포인트는?

기사입력 2022.06.24 17:59 / 기사수정 2022.06.24 17:59


(엑스포츠뉴스 이지은 인턴기자) '미남당'이 재미를 더할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27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이다. 통통 튀는 인물들의 좌충우돌 케미가 기대감을 높인다. 

서인국과 오연서가 주연을 맡아 진한 로맨스 케미도 눈길을 끄는 가운데, '미남당'의 관전 포인트를 꼽아봤다.

# '개성 만렙' 캐릭터들의 대거 등장! 배우들의 '착붙' 열연 퍼레이드까지

'미남당'은 핫한 패션 센스로 중무장한 나르시시스트 박수무당 남한준(서인국 분)은 물론, 물귀신 같은 수사력과 액션 능력치를 소유한 걸크러쉬 형사 한재희(오연서) 등 신박한 캐릭터로 시선을 모았다. 야성미 넘치는 외모와 달리 귀여운 반전 매력을 지닌 '사투리 만렙' 바리스타 공수철(곽시양)과 어디로 튈지 모르는 '돌+I'계의 전설 천재 해커 남혜준(강미나), 친절한 미소로 보는 이들의 피를 말리는 '엄친아' 검사 차도원(권수현)까지. 개성으로 똘똘 뭉친 인물들이 예측이 불가한 인연으로 케미를 더한다.

박혜진 작가는 "'미남당'을 집필할 때 가장 신경 쓴 부분이 캐릭터 플레이였고, 상상 그 이상의 연기력을 보여준 배우들이 고마웠다. 시청자분들도 배우들의 노력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다"는 말로 '찰떡 싱크로율'을 암시했다.

특히 서인국이 트렌디하고 신박한 박수무당 캐릭터를 그려내며 '착붙' 열연을 펼쳤다. 빈틈없는 연기를 펼칠 서인국의 박수무당 캐릭터가 기대감을 더했다.

# 점집 '미남당' VS 강력반 7팀, 좌충우돌 라이벌 대전

정의 구현을 위해 변칙과 반칙을 마다치 않는 점집 '미남당' 직원들과, 규칙과 원칙으로 점철된 강력반 7팀의 라이벌 대전 또한 주목할 만한 포인트다. 전직 프로파일러 박수무당 남한준과, 국정원 출신 해커 남혜준 등 화려한 이력의 소유자들로 꾸려진 '미남당' 직원들은 고객의 니즈 충족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이들과 강력반 형사 한재희가 얽히면서 만드는 라이벌 구도는 재미를 형성한다. 달라도 너무 다른 이들이 어떻게 서로의 삶을 파고들게 될지, 상극 같은 인물들의 유쾌 발랄한 케미가 기대를 높인다.

# 코믹부터 스릴러까지 다 된다! 꿀잼 선사할 미스터리 추적기

'미남당'은 귀신보다 더 무서운 악한 사람들을 시원하게 호통 쳐주는 인물들의 이야기로 짜릿함을 선사한다. 스릴 넘치는 추적기를 선보이다가도, 종잡을 수 없는 인물들의 코믹한 시너지로 웃음까지 전하며 온 가족이 모여 편안히 즐길 수 있는 드라마를 탄생시킬 전망이다. 각기 다른 캐릭터들이 사건을 뒤쫓으면서 어떻게 능력치를 발휘할지, 또 어떤 미스터리한 진실들이 밝혀지면서 보는 이들의 간담을 서늘하게 할지 호기심이 자극된다.

'미남당'은 27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이지은 기자 bayni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